> 산업 > 중기·창업

에프앤리퍼블릭, '이진형 제이준코스메틱 대표' 사내이사로 영입

  • 기사입력 : 2018년08월09일 11:02
  • 최종수정 : 2018년08월09일 11:0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양섭 기자 = 코스메틱 마케팅 플랫폼 기업으로 변모한 에프앤리퍼블릭(이하 에프앤)이 사업 성장을 도모하기 위하여 제이준코스메틱(이하 제이준코스메틱) 이진형 대표를 신규 사내이사로 영입한다고 9일 밝혔다.

에프앤은 오는 24일 임시주주총회를 열고 이진형 제이준코스메틱 대표이사를 사내이사로 선임하는 안건을 결의한다. 안건이 통과되면 에프앤의 사내이사진은 오창근 대표이사, 이진형, 판나 제이준코스메틱 공동대표이사, 왕텅 이사로 구성된다.

이진형 제이준코스메틱 대표는 창업 2년 만에 제이준 마스크팩을 중국의 일류 브랜드로 성장시킨 바 있다. 최근 제이준코스메틱은 마스크팩을 넘어 색조와 더마 라인을 출시하고 종합 화장품 기업으로의 도약을 목표로 매진하고 있다.

에프앤이 작년 제이준코스메틱의 경영권을 인수하면서 현재 제이준코스메틱은 이진형-판나 공동대표 체제로 경영이 이루어지고 있다. 이번 이진형 사내이사 선임을 계기로 사업 초창기부터 동반성장의 파트너 관계를 이어온 경영진들이 에프앤에서 다시 만나게 된다.

에프앤의 오창근 대표이사는 주력 시장인 중국에서의 진출 지역 다변화 및 영업 역량 개선을 통한 성장동력을 강화하는 데 주력하고, 여타 글로벌 시장 진출에도 더 큰 힘을 쏟을 전망이다. 이진형 에프앤 사내이사 후보자는 향후 성장전략 수립과 경영관리의 내실화를 통해 양사의 업무 효율성을 제고하고 글로벌 진출 확대를 뒷받침하기 위한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에프앤리퍼블릭 관계자는 “이번 사내이사 선임은 양사의 동반 성장을 목표로 이루어진 것”이라며 “상호 협력을 통해 높은 성과를 이끌어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sup82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