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마켓

[이민주의 재무제표 X-RAY] 뜨는 원두커피 강소기업 '한국맥널티'

대기업의 시장 진입 금지된 중소 기업 업종 헤택
극저온 분쇄기술 활용해 요즘 뜨는 간편대용식(CMR) 시장 진출 가능

  • 기사입력 : 2018년04월06일 13:50
  • 최종수정 : 2018년04월06일 14:1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이민주 전문기자] 이마트를 비롯한 대형 할인점이나 편의점에 들르면 원두 커피가 어느새  대세로 자리 잡았음을 실감할 수 있다.

원두 커피란 원두를 빻은 가루를 기구에 넣어 내려 마시는 커피를 말한다. 병이나 봉지에 들어있는 커피 결정체를 뜨거운 물에 타 마시는 인스턴트 커피에 비해 번거롭지만 갓볶은 향취의 감미로움은 그런 수고를 보상해준다.

한국맥널티의 원두 커피 제품(왼쪽), 동서식품의 인스턴트 커피 브랜드 맥심.

식품유통연감에 따르면 2016년 원두 커피 시장은 4000억원 가량으로 2010년 이후 연평균 14.3%씩 성장하고 있다. 반면 믹스 커피 시장 규모는 감소 추세다. 믹스 커피란 커피, 설탕, 프리머가 섞여 있는 커피를 말하며, 인스턴트 커피의 대표 품목이다. 

국내 원두 커피 시장과 믹스 커피 시장 추이. 자료 : 식품유통연감.

'인스턴트 커피'하면 동서식품(맥심)이 떠오른다. 원두 커피 시장의 키플레이어는 누구일까.

바로 한국맥널티다. 이마트를 비롯한 대형 할인점이나 편의점 매장에서 원두 커피 제품을 골랐다면 3개 가운데 1개의 제조사는 한국맥널티다. 국내 원두 커피 시장 점유율 1위(32%)다. 2015년 12월 커피 생산 업체로는 처음으로 코스닥에 상장했다.

중소기업 적합업종으로 대기업 시장 진입 불가

한국맥널티의 강점은 대기업의 시장 진입 위험으로부터 보호받고 있다는 점이다. 한국맥널티가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원두 커피 시장은 2011년 동반성장위원회에 의해 중소기업 적합 업종으로 지정돼 대기업의 신규 제품이나 서비스 진입이 금지돼 있다. 

거대 자본의 위력을 가진 대기업으로부터 보호막이 있다는 것은 강점이다. 워렌 버핏이 말하는 '해자'(Moat)에 둘러 쌓여 있는 것이다. 해자란 적들로부터 성을 보호하기 위해 성곽을 따라 파놓은 연못을 의미하며 '진입장벽' 으로 번역된다. 

한국맥널티의 '헤이즐넛향 핸드드립 원두커피' 사진 제공=한국맥널티.

1997년 법인 설립된 이 회사는 국내 커피 공장 가동(1998), 콜롬비아생산자연합회(FONC)와 제휴(2010), 커피 전분야 HACCP 획득(2013) 등으로 내실을 쌓다가 2013년 네트워크 판매 기업 애터미에 제품을 공급하면서 매출액이 가파르게 개선되기 시작했다. 한국맥널티의 애터미향 매출액을 살펴보면 2013년 14억원 -> 2014년 61억원 -> 2015년 95억원 -> 2016년 110억원으로 해마다 급증하고 있다. 

한국맥널티 매출액 추이. 자료=전자공시시스템.

애터미는 2009년 설립된 한국의 유통 기업으로 '절대 품질(고품질)의 제품을 절대 가격(저가)에 판매한다'는 전략으로 성공을 거두고 있다. 올해 베트남, 인도네시아 법인을 오픈하고 내년 중국 시장 진출을 목표로 하고 있는데, 이렇게 되면 한국맥널티도 동반 성장이 가능하다.

건강기능식품으로 사업 확장성 확보

한국맥널티의 또 다른 강점은 확장성이다. 이 회사는 제품 생산 과정에서 -196도의 극저온에서 커피를 급속 냉동한 후 마이크로 단위의 미세한 입자로 결정화시키는 극저온 초미세 분쇄기술(CGMT, Cryogenic Micro Griding Techology)을 원두 커피 업계에서 유일하게 확보했는데, 이는 요즘 새로 뜨고 있는 간편대용식(CMR·Convenient Meal Replacement)에 응용 가능하다.

간편대용식이란 차가운 물에 섞기만 하면 먹을 수 있는 식품으로 시리얼이 대표적이다. 전자레인지에 데워 먹어야 하는 가정간편식(HMR·Home Meal Replacement)도 귀찮아하는 1인 가구가 증가하면서 간편대용식 시장이 커지고 있다. 한국맥널티는 간편대용식의 연관 비즈니스인 제약 사업부를 이미 운영하고 있다. 

한국맥널티의 매출액 비중(왼쪽)과 주주 구성도. 출처 : 한국맥널티 2017년 사업 보고서.


일시적 부진으로 주가 하락세 

그럼에도 이 회사 주가는 하락세다. 이유는 지난해 제약 부문의 원재료 수급 차질로 일시적으로 실적이 부진했기 때문이다. 전임 사장의 해고를 둘러싼 갈등도 부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그렇지만 제약부문의 원재료 수급 문제는 지난해말 해결됐고, 전임 사장과의 법적 공방도 전임 사장이 협박모욕죄로 벌금 처분을 받으면서 한국맥널티에 우호적으로 가닥을 잡아가고 있다.

 

[뉴스핌 Newspim] 이민주 전문기자 (hankook66@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