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여행.레저

[투어리즘 리더] "여성과 아이를 배려하는 두바이, 중동 편견 깨고 싶어요"

류영미 두바이관광청 한국지사장 인터뷰

  • 기사입력 : 2018년03월30일 09:00
  • 최종수정 : 2018년04월02일 16: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김유정 여행전문기자·이윤청 기자] 언제부턴가 텔레비전에서 두바이가 자주 눈에 띄었다. 인기를 끈다는 여행프로그램은 전부 다 두바이를 한번씩 다뤘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러다 보니 낯설었던 두바이가 눈에 익기 시작했다. 한국인 여행객에게 낯설기만 하던 두바이를 이렇게 익숙하게 만든 것은 류영미 두바이관광청 한국 지사장의 전략 때문이다.

류영미 두바이관광청 한국사무소 지사장 /이윤청 기자 deepblue@

“영국관광청 한국사무소 소장과 잉글랜드 관광청을 비롯해 영국 지역들을 맡아 일한 경험이 있다보니 두바이와 함께 일하게 되는 것도 수월했어요. 두바이에는 많은 영국인들이 일하고 있기 때문이죠. 그동안 영국과 함께 일한 것이 두바이와 함께 일하게 되는 것에 큰 도움을 얻었죠.”

두바이관광청은 지난 2015년 말 한국 사무소 개소 이후 2016년과 2017년에 걸쳐 매우 다양한 미디어 활동을 전개했다. 비교적 짧은 역사를 가지고 있는 두바이관광청은 공격적인 마케팅 전략으로 두바이를 한국인에게 친숙하게 만드는 것에 성공했다. 타 관광청보다 공격적으로 공중파 및 주요 종편 및 케이블 채널까지 다방면에 걸쳐 두바이를 노출하는데 공을 들였다.

류영미 두바이관광청 한국사무소 지사장 /이윤청 기자 deepblue@

“이렇게 공을 들인 이유는 중동에 대한 선입견을 바꾸고 두바이를 여행 목적지로 홍보하는데에 있었어요. 다른 중동 지역과는 다르게 두바이는 안전하고 깨끗하다는 것과 여성과 아이들을 먼저 배려하는 사회인 점, 관광도시로의 훌륭한 인프라와 음식, 축제 등 다양한 두바이의 매력을 알리는데 주력했습니다. 또한 중동은 무조건 덥다라는 인식에서 11월부터 4월까지 여행 중 최적의 날씨를 즐길 수 있음을 여러 리얼리티 쇼를 통해 부각했습니다.”

두바이관광청은 텔레비전 인기 프로그램인 런닝맨, 배틀트립, 우결, 최고의 사랑, 쿡가대표, 동상이몽 등 다양한 연령대와 테마를 타켓으로 가족여행, 커플 및 신혼여행, 개별 여행 까지 두바이의 다양한 모습을 소개했다. 도시와 사막정도만 알려져 있는 도시를 다양한 아웃도어, 인도어 액티비티와 해변과 하늘을 어우르는 여러 엑티비티를 많이 노출하며 2년이라는 짧은 시간동안 50%이상의 성장을 이끌었다.

분수쇼를 보고 있는 엑소 멤버들 <사진=두바이관광청 제공>

“두바이가 이전에 비해 많이 알려진 것은 사실이지만 아직도 두바이를 여행 목적지로 생각하지 않고 경유지로만 생각하는 여행객이 많아요. 두바이의 한정적인 이미지인 높은 빌딩, 도시, 사막만을 생각하죠. 따라서 올해는 해변을 비롯하여 두바이의 숨은 명소들과 다양한 액티비티를 더욱 많이 소개하고자 합니다. 최근에 이루어진 엑소의 두바이 분수쇼로 인해 분수쇼에 대한 홍보도 탄력을 받았고, 두바이는 2020 Expo를 앞두고 계속해서 새로운 관광명소를 소개할 예정입니다.”

류 지사장은 두바이 다운타운과 올드타운, 사막투어 및 해변에서의 보트나 페리 투어를 통해 전반적인 두바이의 모습을 보실 수 있는 코스는 처음 방문객에게, 사막의 벌룬 투어, 최근 오픈한 전세계에서 가장 길이가 긴 엑스라인 두바이 마리나, 모터 패러글라이딩, 스카이 다이빙, 플라이 보드 및 미라클 가든, 두바이 프레임 등은 재방문객에게 추천해줬다.

류영미 두바이관광청 한국사무소 지사장 /이윤청 기자 deepblue@

“가족여행객에는 팜 주메이라 근처 리조트에서 묵으시면서 페르시아만의 따뜻한 해변과 다양한 물놀이 액티비티를 즐기길 바랍니다. 두바이 파크앤 리조트와 IMG 월드 오브 어드벤처를 방문하면 레고랜드, 레고랜드 워터파크, 드림웍스, 소니픽쳐스 스튜디오, 어벤져스 등 아이들은 물론 키덜트 족의 천국입니다. 사막투어는 가족에게 최고의 시간을 선물합니다. 부서지듯 부드러운 모래와 석양의 아름다움, 모래 언덕을 다이나믹하게 즐기는 듄배싱 등을 통해 즐거운 시간을 보낸 뒤 사막 캠프에서의 바베큐 만찬과 공연, 팔콘 쇼, 하늘의 별을 즐기는 가운데 온 가족이 잊지못할 최고의 기억을 쌓을 수 있습니다.”

두바이는 전 세계에서 최고 수준의 다양한 호텔을 보유하고 있다. 젊은 여행자들을 위한 버짓 호텔부터 최고급 7성급 호텔은 물론 가족 및 신혼여행객을 위한 다양한 리조트까지, 가격 대비 최고의 숙박시설 경험마저 두바이만이 가진 여행 매력이다.

“두바이는 작은 도시이지만 그 안에 최첨단의 건축물들, 바다, 사막과 하늘을 품고 있는 곳입니다. 불과 47년만에 사막위에 기적을 만들어낸 그 현장에서 상상하는 모든 것이 현실이 되는 두바이를 만나보시기 바랍니다.”

[뉴스핌 Newspim] 김유정 여행전문기자 (youz@newspim.com)·이윤청 기자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