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대중문화일반

김민석, 전속계약 만료…울림엔터 측 "본인 의사 존중해 재계약 않기로 결정" (공식입장)

  • 기사입력 : 2017년11월17일 00:00
  • 최종수정 : 2017년11월17일 00: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배우 김민석이 울림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하지 않았다. /김학선 기자 yooksa@

[뉴스핌=이지은 기자] 배우 김민석이 울림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하지 않았다.

16일 울림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뉴스핌에 “김민석 씨의 의견을 존중해 재계약을 체결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본인의 의견을 존중해 내린 결정이다. 당사도 상황을 조율했지만, 최종적으로는 계약을 하지 않기로 결정내렸다”고 덧붙였다.

앞서 김민석은 Mnet ‘슈퍼스타K3’에서 횟집청년이라는 수식어로 출연해 이름을 알렸다. 이후 울림엔터와 계약을 체결하고 2012년 tvN ‘닥치고 꽃미남 밴드’에 츨연하며 배우로 데뷔했다. 지난해에는 KBS 2TV 드라마 '태양의 후예'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한편 김민석은 현재 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 출연 중이다.

[뉴스핌 Newspim] 이지은 기자 (alice0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