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청주 'K-뷰티'거점·대전 첨단국방단지 만든다

괴산·함평·춘천·청주·대전 5곳 투자선도지구 지정

  • 기사입력 : 2017년08월15일 11:00
  • 최종수정 : 2017년08월15일 11: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백현지 기자] 충북 청주시 오송읍 상정리에 국내 화장품 산업을 육성하는 케이(K)-뷰티 거점이 들어선다.

15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충북 청주를 비롯해 ▲충북 괴산군 칠성면 ▲전남 함평군 학교면 ▲강원 춘천시 동면 ▲대전 유성구 안산동 총 5개 지역이 2017 투자선도지구로 선정됐다. 앞으로 이 5개 지역에서 전략사업이 집중 추친된다.

<자료=국토부>

투자선도지구는 지난 2015년 지역개발지원법 시행으로 도입됐다. 발전촉진형과 거점육성형으로 나뉘며 건폐율·용적률 완화, 인허가를 비롯한 각종 규제특례가 적용된다.

먼저 충북 청주시 오송읍 상정리에 사업비 2100억원을 들여 오송 '화장품뷰티' 거점을 짓는다. 바이오기술 연계 화장품산업 육성 및 청년일자리 창출이 목표다. 화장품 임상연구 지원센터, 수출지원 센터, 화장품 뷰티 진흥센터를 건립할 계획이다.

충북 괴산군 칠성면에는 2604억원을 들여 생태순환형 테마단지인 자연드림타운을 건립한다. 유기농 가공품 생산·판매에서부터 체험·교육까지 제공한다.

전남 함평군 학교면에는 청정 농축산물을 활용한 6차 산업 특화단지가 조성된다. 사업비는 총 1382억원이다.

강원 춘천시 동면에는 2636억원을 투입해 친환경 생태주거단지와 수열원 에너지 네트워크를 만든다. 소양강댐 수열에너지(심층냉수)를 냉난방 에너지로 활용할 계획이다. 수열에너지와 수상 태양광 에너지만을 사용하는 첨단산업단지도 만든다.

대전 유성구 안산동에는 첨단국방융합단지가 들어선다. 국방과학연구소, 항공우주연구소, 각종 국방 관련학교와 연계한 시설을 유치할 계획이다. 사업비는 7417억원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투자선도지구 지정으로 약 1조5000억원의 민간투자 유치와 지역 일자리 창출이 기대된다"며 "선정된 사업들이 지역 경제 활성화를 이끌어가는 원동력으로 작용할 수 있도록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백현지 기자 (kyunj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