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대중문화일반

'복면가왕 톰' 유재환·'신입사원' 장위안·'마틸다' 타이니지 도희·'돌하르방' 강레오 탈락…2라운드 진출자 정체는 케이·민영기·윤석화·박선주?

  • 기사입력 : 2017년04월16일 18:43
  • 최종수정 : 2017년04월16일 18:4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복면가왕' 유재환, 장위안, 도희, 강레오가 탈락했다. <사진=MBC '복면가왕' 캡처>

[뉴스핌=황수정 기자] '복면가왕 톰' 유재환, '신입사원' 장위안, '마틸다' 타이니지 출신 도희, '돌하르방' 강레오가 탈락했다.

16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 새로운 복면가수 8인이 '노래9단 흥부자댁'에 도전해 '톰' 유재환, '신입사원' 장위안, '마틸다' 도희, 돌하르방' 강레오가 탈락했다. 2라운드에 진출한 이들의 정체로는 '제리' 러블리즈 케이, '낙하산맨' 민영기, '오드리헵번' 윤석화, '바나나' 박선주 등으로 추측되고 있다.

이날 첫 번째 무대는 '천방지축 고양이 톰'(이하 '톰')과 '날쌘돌이 생쥐 제리'(이하 '제리')가 자전거 탄 풍경의 '너에게 난 나에게 넌' 무대를 꾸몄다.

아쉽게 탈락한 이는 '톰'으로, 버스커버스커의 '처음엔 사랑이란게'를 선곡하며 정체를 공개했다. '톰'의 정체는 아무도 예상하지 못한 작곡가 겸 가수 유재환이었다.

두 번째 무대는 '월화수목금금금 신입사원'(이하 '신입사원')과 '고모부는 사장님 낙하산맨'(이하 '낙하산맨')이 맞붙었다. '신입사원'과 '낙하산맨'은 윤수일의 '황홀한 고백'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승자는 '낙하산맨'으로, 아쉽게 탈락한 '신입사원'은 여명의 '사랑한 후에'를 열창하며 가면을 벗었다. 오상진 아나운서라는 추측이 많았던 '신입사원'의 정체는 바로 중국인 방송인 장위안이었다.

세 번째 무대는 '로마의 휴일 오드리헵번'(이하 '오드리헵번')과 '난 이제 더이상 소녀가 아니에요 마틸다'(이하 '마틸다')가 이승철의 '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로 감미로운 무대를 펼쳤다.

'오드리헵번'과 '마틸다'는 단 5표 차이로 승부가 가렸다. 아쉽게 패한 '마틸다'는 김완선의 '삐에로는 우릴 보고 웃지'로 상큼한 매력을 선보이며 정체를 공개했다. '마틸다'의 정체는 김구라를 제외한 모두가 추측한 그룹 타이니지 출신 배우 도희로 밝혀졌다.

마지막 무대는 '내 노래 들으면 나한테 바나나'(이하 '바나나')와 '제주도 날라리 돌하르방'(이하 '돌하르방')이 故유재하의 '사랑하기 때문에'를 선곡, 아름다운 하모니로 여심을 사로잡았다.

두 사람의 무대에서 승자는 '바나나'로, 78대21의 큰 표 차이로 승리를 거뒀다. 패한 '돌하르방'은 신성우의 '서시'를 부르며 자신의 정체를 공개했다. '돌하르방'은 바로 셰프 강레오로 충격을 자아냈다.

한편, '복면가왕' 2라운드에 진출한 '제리'의 정체로는 걸그룹 러블리즈의 케이, '낙하산맨' 민영기, '오드리헵번' 윤석화, '바나나' 박선주'가 거론되고 있다.

MBC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50분 방송된다. 

 

[뉴스핌 Newspim] 황수정 기자(hsj121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