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대중문화일반

'김과장' 사이다 전개에도 시청률 16.8%로 소폭 하락…'사임당 빛의일기' 10.3%·'미씽나인' 4%로 '꼴찌'

  • 기사입력 : 2017년03월09일 07:14
  • 최종수정 : 2017년03월09일 07:1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김과장' 시청률이 소폭 하락했지만 동시간대 1위를 지켜냈고, '사임당 빛의 일기'는 2위, '미씽나인'은 동시간대 꼴찌를 기록했다. <사진=KBS 2TV '김과장' 캡처>

[뉴스핌=이지은 기자] ‘김과장’ 시청률이 소폭 하락했다.

9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8일 방송된 KBS 2TV ‘김과장’이 16.8%(닐슨, 전국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주 방송분(3일)인 18.4%에 비해 1.6%P 하락한 수치이다.

이날 ‘김과장’에서는 남궁민(김성룡 역)이 정혜성(홍가은 역)의 도움으로 도정장치를 사용해 준호(서율 역)의 수를 파악했다.

이어 TQ그룹 대표부임 이사회 회의 참석을 하는 준호의 앞길을 막는데 성공해 추후 전개에 궁금증을 더했다.

한편 동방송된 SBS ‘사임당 빛의 일기’는 10.3%로 지난주와 동일했고, MBC ‘미씽나인’은 4.0%를 기록하며 0.4%P 상승했다.

[뉴스핌 Newspim] 이지은 기자 (alice0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