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도시바, 스마트미터 '랜디스앤기어' 지분도 매각… 2조원대"

도시바, 2011년 랜디스앤기어 23억달러에 인수

  • 기사입력 : 2017년03월03일 09:27
  • 최종수정 : 2017년03월03일 09:2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 이홍규 기자] 경영난에 처해 반도체 사업을 분사해 매각하려는 일본 도시바가 스위스의 스마트계량기 업체인 랜디스앤기어(Landis+Gyr) 지분도 매각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도시바는 투자은행 UBS를 통해 랜디스앤기어의 기업공개(IPO) 또는 매각 가능성을 타진하고 있으며 이르면 올해 여름 이후에 이뤄질 수 있다고 2일(미국 현지시각) 로이터통신이 관련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매각 규모는 약 20억달러 선으로 알려졌다.

도시바는 지난 2011년 랜디스앤기어를 약 23억달러에 인수해 지분 60%를 보유하고 있다.

소식통은 사모펀드CVC와 신벤(Cinven), KKR, 블랙스톤, 오넥스, 클레이튼-두빌리어&라이스 등이 잠재적 매수자로 거론된다고 전했다. 관련산업 대기업들은 입찰 경쟁에 참여하지 않을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날 도시바는 20% 이상을 출자하는 지분법 적용회사 도시바기계의 주식도 매각한다고 발표하는 등 원자력 발전사업에서 발생한 거대한 손실로 흔들린 경연난을 해소하기 위해 일련의 지분 매각을 추진하고 있다. 현재 진행 중인 메모리 사업부 외에도 앞서 지난해에는 의료기기 자회사와 백색가전 사업부를 매각했다.

<사진=블룸버그통신>

 

[뉴스핌 Newspim] 이홍규 기자 (bernard02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