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대중문화일반

'엑소' 카이와 '꽃고딩' F4…백철민·김기수·안승균, '안단테' 캐스팅 확정

  • 기사입력 : 2017년02월02일 00:56
  • 최종수정 : 2017년02월02일 00: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배우 백철민, 김기수, 안승균이 엑소(EXO)의 카이와 비주얼을 다툴 시골 꽃고딩 삼인방 캐스팅으로 공개됐다. <사진=이음컨텐츠, 드림스톤엔터테인먼트, PF엔터테인먼트>

'엑소' 카이와 '꽃고딩' F4…백철민·김기수·안승균, '안단테' 캐스팅 확정

[뉴스핌=박지원 기자] 배우 백철민, 김기수, 안승균이 엑소(EXO)의 카이와 비주얼을 다툴 시골 꽃고딩 삼인방 캐스팅으로 공개됐다.

KBS가 2017년 새롭게 선보일 사전제작 드라마 ‘안단테’(연출 박기호, 극본 박선자, 권기경, 제작 유비컬쳐) 측은 “엑소 카이를 비롯해 백철민, 김기수, 안승균을 호스피스 병동과 붙어있는 수상한 시골고등학교의 학생으로 캐스팅했다”고 밝혔다.

‘안단테’는 전형적인 도시 아이인 시경(엑소 카이)이 수상한 시골 고등학교로 전학가면서 맞부딪치는 낯선 경험들을 통해 진정한 삶과 사랑의 의미를 깨닫게되는 기적같이 눈부신 순간들을 그린 이야기다.

먼저 드라마 ‘솔로몬의 위증’에서 안하무인 고교생으로 강렬한 이미지를 각인시킨 배우 백철민은 시골고등학교의 훈남 박가람으로 180도 연기변신을 선보인다. 의사가 꿈인 가람은 우등생에 성격까지 좋은 인기남. 어른스럽고 의젓한 가람과 공부는 뒷전에, 피시방 VVIP였던 붙임성 제로의 시경과의 만남은 서로에게 큰 변화를 일으키며 도시소년과 시골소년의 특별한 브로맨스를 만들어 갈 예정이다.

연극무대로 먼저 얼굴을 알린 신예 김기수는 어느 학교에나 한 명쯤 있을 것 같은 고독한 문제아 엄용기 역을 맡는다. 매사에 삐딱하고 반항적인 용기는 서울에서 전학 온 시경을 자신과 같이 문제 많은 과(?)로 오해하고 경계한다.

연극 ‘렛미인’과 영화 ‘걷기왕’까지 검증된 연기력으로 드라마와 영화계에서 동시에 러브콜을 받고 있는 기대주 안승균은 박학다식에 청산유수의 말솜씨를 지닌 해맑은 수다쟁이 민기훈 역을 맡는다.

이처럼 3인 3색 각자의 개성과 매력을 갖춘 백철민, 김기수, 안승균은 앞서 주연캐스팅을 확정한 카이와 함께 시청자들의 눈과 마음을 사로잡는 취향저격 꽃고딩 F4를 완성하며 18세 고교생들의 풋풋한 열정과 넘치는 에너지를 안방극장에 고스란히 전달할 전망이다.

제작사 관계자는 “백철민, 김기수, 안승균은 검증된 연기력과 신선한 마스크로 드라마에 신선한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라고 자신하며 “대세 연기돌인 엑소 카이와 검증된 가능성을 지닌 신인 배우들의 재기발랄한 브로맨스 조합에 많은 기대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안단테’는 KBS의 대표 성장드라마 ‘반올림’을 탄생시킨 박선자, 권기경 작가와 ‘광고천재 이태백’을 연출했던 박기호 PD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뉴스핌 Newspim] 박지원 기자 (pj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