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대중문화일반

'도깨비' 육성재 정체, 절대신 빙의된 사람 '역대급 반전'

  • 기사입력 : 2017년01월09일 00:00
  • 최종수정 : 2017년01월09일 00: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드라마 ‘도깨비’ 육성재 정체가 화제다. <사진='도깨비' 육성재 캡처>

'도깨비' 육성재 정체, 절대신 빙의된 사람 '역대급 반전'

[뉴스핌=정상호 기자] 드라마 ‘도깨비’ 육성재 정체가 화제다.

지난 7일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쓸쓸하고 찬란하신 도깨비’ 12화에서는 유덕화(육성재)의 정체가 공개됐다.

유덕화(육성재)는 삼신할매(이엘)에게 도깨비와 신부의 만남에 대해 “운명”이라고 말하며 절대신의 면모를 드러냈다. 하지만 유덕화(육성재)의 정체는 ‘절대신’이 아니었다.

유덕화(육성재) 반전 정체는 여기서 끝나지 않았다.

유덕화(육성재)는 “신은 그저 질문하는 것일 뿐. 운명은 내가 던지는 질문”이라면서 “답은 그대들이 찾아라. 이 아이와의 작별인사도 그대들이. 그럼 난 이만”이라고 말한 뒤 쓰러졌다.

이후 다시 깨어난 유덕화(육성재)는 천진난만한 모습을 보였다. 유덕화(육성재)는 절대신이 아니라 그저 신에 빙의된 인간이었던 것.

시청자들은 ‘도깨비’ 유덕화(육성재)의 정체가 공개되자 “충격적인 반전이다” “역대급 반전. 도깨비다 더 재밌어졌다”는 등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뉴스핌 Newspim] 정상호 기자(newmedi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