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대중문화일반

'마스터' 강동원·김우빈, 亞 프로모션 투어 확정…싱가포르·홍콩 관객 만난다

  • 기사입력 : 2016년12월29일 00:00
  • 최종수정 : 2016년12월29일 00: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마스터’ 강동원과 김우빈이 아시아 프로모션 투어에 나선다. <사진=뉴스핌DB>

‘마스터’ 강동원·김우빈, 亞 프로모션 투어 확정…싱가포르·홍콩 관객 만난다

[뉴스핌=장주연 기자] ‘마스터’ 강동원과 김우빈이 아시아 프로모션 투어에 나선다.

‘마스터’ 조의석 감독과 강동원, 김우빈은 홍콩, 싱가포르 개봉을 앞두고 오는 1월12일과 14일 아시아 프로모션 투어에 나서 현지 관객들과 특별한 만남을 가질 예정이다.

앞서 ‘마스터’는 지난 11월 2일부터 9일까지 미국 산타모니카에서 개최된 아메리카 필름 마켓(AFM)이 열리자마자 동남아시아 국가 완판을 기록하며 아시아 국가들의 높은 관심을 입증했다.

이에 조의석 감독을 비롯해 ‘마스터’의 주역 강동원과 김우빈은 홍콩과 싱가포르를 찾아 관객들을 만난다.

먼저 오는 12일에는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마스터’ 갈라 프리미어 싱가포르에 14일에는 홍콩에서 열리는 프로모션 행사에 참석, 다양한 공식 일정들을 소화할 예정이다.

한편 ‘마스터’는 건국 이래 최대 규모의 조 단위 사기 사건을 둘러싸고 이를 쫓는 지능범죄수사대와 희대의 사기범, 그리고 그의 브레인까지, 그들의 속고 속이는 추격을 그린 범죄오락액션 영화다. 

[뉴스핌 Newspim] 장주연 기자 (jjy333jj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