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대중문화일반

'푸른바다의 전설' 29일 14회 결방, 전지현·이민호 중심 디렉터스컷 스페셜 방송 (공식입장)

  • 기사입력 : 2016년12월29일 00:00
  • 최종수정 : 2016년12월29일 00: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푸른 바다의 전설’에 출연중인 배우 전지현과 이민호 <사진=이형석 사진기자>

[뉴스핌=이현경 기자] '푸른바다의 전설'이 29일 14회를 결방하고 스페셜 방송을 준비했다.

SBS 드라마관계자는 28일 "드라마 후반부 전개를 앞두고서 전반부를 마치 한편의 영화처럼 즐길 수 있도록 새로운 콘텐츠인 스페셜 방송분을 선보인다"고 전했다.

SBS는 29일 밤 10시 방송 예정이었던 '푸른바다의 전설' 14회 대신 1회부터 13회분까지 방송된 내용분을 편집해 '푸른바다의 전설' 스페셜을 공개한다.

'푸른바다의 전설' 스페셜 편에는 조선시대와 현세를 오가는 전지현과 이민호의 멜로를 기본으로 제작된 이번 방송분은 시청자의 뜨거운 반응이 있었던 에피소드를 대거 포함, 디렉터스컷으로 특별한 구성을 마련했다.

'푸른바다의 전설' 14회 방송분은 1월 4일 수요일 밤 10시 전파를 타며 이후 회차와 최종회 방송 날짜는 현재 논의중이다.

'푸른바다의 전설'은 멸종직전인 지구상의 마지막 인어가 도시의 천재 사기꾼을 만나 육지생활에 적응하며 벌어지는 예측불허의 사건들을 통해 웃음과 재미를 안길 판타지 로맨스드라마다. 과거와 현재를 넘나드는 인연의 이야기를 펼치면서 시청자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선사하고 있다. 

[뉴스핌 Newspim] 이현경 기자(89hkle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