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대중문화일반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 첸 "엑소 첸백시 순서? 이유는…"…백현 "그룹 내 최장신 담당"

  • 기사입력 : 2016년10월31일 23:13
  • 최종수정 : 2016년10월31일 23: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에 엑소 첸백시가 출연했다. <사진=뉴스핌DB>

[뉴스핌=정상호 기자]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 첸백시가 그룹명과 그룹내 포지션을 공개했다.

31일 방송된 MBC 표준FM ‘강타의 별에 빛나는 밤에’는 엑소 첸백시(EXO-CBX)가 첸, 백현, 시우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엑소 첸백시는 누가 유닛 그룹 순서를 정했냐는 질문을 받았다. 첸은 “저도 아직 제가 앞에 있는 이유를 모르겠다. 첸백시, 백시첸, 시백첸이 있는데 제일 입에 잘 붙는 걸 하다 보니 그런 거 같다”고 말했다.

이에 시우민은 “시가 제일 앞에 오면 오해살 수가 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첸, 백현, 시우민은 각자 그룹 내 포지션을 공개했다. 눈길을 끈 건 백현. 백현은 자신을 “첸백시에서 최장신을 맡고 있다”고 소개했다.

DJ강타는 “이 중에서 본인이 제일 기냐(키가 가장 크냐)”고 물었고 백현은 “제일 길다”고 자신 있게 답해 웃음을 안겼다.


[뉴스핌 Newspim] 정상호 기자(newmedi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