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대중문화 > 일반

'대박' 전광렬 '몬스터' 정보석 '동네변호사 조들호' 김갑수…역대급 악역이 돌아왔다

  • 기사입력 : 2016년03월28일 23:09
  • 최종수정 : 2016년03월28일 23:0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MBC '몬스토'에서 악역 변일재로 변신한 정보석 <사진=MBC '몬스터' 캡처>

[뉴스핌=정상호 기자] 전광렬과 정보석, 김갑수가 각각 '대박' '몬스터' '동네변호사 조들호'에서 역대급 악역을 선보인다.

전광렬은 28일 오후 첫방송한 SBS '대박'에서 조선의 배신자이자 역모를 꾸민 이인좌로 변신했다.

앞서 SBS가 방송한 '리멤버:아들의 전쟁'에서 힘없는 소시민을 연기한 전광렬은 '대박'에서 소름끼치는 악역 연기를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전광렬은 이인좌의 난을 일으키는 주인공이자, 숙종(최민수)을 조종하기 위해 숙빈최씨(윤진서)를 궁에 들이는 전략가의 면모를 과시할 예정이다.

KBS 2TV '부탁해요 엄마'에서 정 많은 남편을 연기한 김갑수는 '동네변호사 조들호'에서 현 서울중앙지검 검사장 신영일을 선보였다. 신영일은 비리와 부정으로 고속승진을 거듭, 검찰 총장 자리를 넘보는 속이 시커먼 사내다.

특히 '동네변호사 조들호'의 신영일은 주인공 박신양을 수족처럼 써먹다가 실수를 저지르자 양심의 가책 없이 잘라낸 냉혹한 인물이다. 

'대박'에서 악의 화신이자 조선의 배신자 이인좌를 연기하는 전광렬 <사진=SBS '대박' 캡처>

이미 SBS '자이언트'에서 절대악 조필연을 열연했던 정보석도 악역으로 컴백했다. 이날 오후 첫방송한 MBC '몬스터'에서 도도그룹 재무실장 변일재를 연기한 정보석은 아내를 죽이고 강기탄(강지환)의 삶을 나락으로 빠뜨리는 최악의 캐릭터를 선보일 예정이다.

'몬스터' 첫회부터 살인을 저지르고 이를 철저하게 숨긴 정보석은 '자이언트'의 조필연을 뛰어 넘는 비열한 인물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각자 포문을 연 '대박' '몬스터' '동네변호사 조들호'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뉴스핌 Newspim] 정상호 기자 (uma8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