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최고다 이순신' 아이유 첫 주연 소감 "안예쁜 이순신, 자신있다"

  • 기사입력 : 2013년03월05일 14:29
  • 최종수정 : 2013년03월05일 14:2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가수 아이유가 4일 서울 소공동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KBS2 새 주말드라마 ′최고다 이순신′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사진=김학선 기자]
'최고다 이순신' 아이유 첫 주연 소감 "안예쁜 이순신, 자신있다" 

[뉴스핌=양진영 기자]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최고다 이순신'에서 타이틀롤 이순신 역으로 조정석과 커플 호흡을 맞춘다.

아이유는 4일 서울 중구 소공동 플라자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최고다 이순신' 제작발표회에 주연 배우로 참석해 첫 인사를 했다.

아이유는 '최고다 이순신'에서 여주인공이자 타이틀롤인 이순신 역을 맡았다. 그는 "이순신은 이 시대 흔한 루저다. 타고난 능력도 잘난 것도 없지만 특유의 넉살로 역경을 헤쳐나가는 인물"이라고 배역을 설명했다. 도중에 자신의 표현이 우스웠는지 웃음을 빵 터뜨려 유쾌한 분위기를 이끌었다.

이날 아이유는 "제의가 들어왔을 때 KBS 주말 드라마 여주인공을 할 수 있을까 걱정을 많이 했지만 PD님이나 작가분들이 믿어주시고 맡겨 주셔서 자신감을 갖게 됐다"고 출연 계기를 밝혔다.

이어 "최고다 이순신 시놉 받고 처음 인나언니한테 말했다. 언니는 '니가 열심히 할 수 있으면 무조건 해'라고 조언해줬다. 또 "운좋게 인나언니도 극중 언니인 유신 역으로 캐스팅 돼 하늘이 준 기회라고 생각하게 됐다"며 든든한 마음을 표현했다.

특히 아이유는 "보통 드라마 여주인공들이 안예쁜데 남자 주인공들이 사랑하게 된다. 하지만 사실은 예쁜 여배우라 와닿지 않는다.나는 실제로 안예뻐서 안예쁜 설정이 잘 어울려 자신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고다 이순신'에서 아이유는 잘난 두 언니에 비해 평범하고 못난 구석이 있는 셋째 딸 이순신역을 맡았다. 

한편 아이유 조정석 주연의 '최고다 이순신'은 '남자이야기', '각시탈'의 윤성식PD와 '인순이는 예쁘다', '결혼해주세요'의 정윤경 작가가 만나 가족의 따뜻한 이야기, 진정한 행복 찾기를 그린다. 오는 9일 밤 7시 55분 KBS2에서 첫 방송된다.

[뉴스핌 Newspim] 양진영 기자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