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제주항공, LCC 최초 김포~오사카 취항

  • 기사입력 : 2009년11월27일 14:57
  • 최종수정 : 2009년11월27일 14:5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이연춘 기자] 제주항공이 27일 김포~오사카 노선에 신규 취항했다.

제주항공의 김포~오사카 노선 취항은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에 이어 세 번째이며, 한일 양국 LCC(Low Cost Carrier 저비용항공사) 중에서는 처음이다.

이번 김포~오사카 노선 취항으로 제주항공은 지난 3월 인천~오사카와 인천~키타큐슈, 4월 인천~방콕 노선에 이어 4번째 정기노선을 개설하게 됐다.

특히 제주항공은 한국과 일본 정부 합의하에 노선을 개설하고, 국토해양부가 부여하는 운항권이 필요한 노선에 취항하게 돼 명실상부한 우리나라 ‘제3민항’의 입지를 다질 수 있게 됐다.

제주항공은 이 노선에 B737-800 항공기를 투입하며 김포에서는 매일 오후 2시, 오사카에서는 4시30분에 출발한다. 왕복운임은 예약률이 높아질수록 값이 올라가는 ‘얼리버드(Early Bird)’ 방식을 적용해 최저 12만원부터 최고 26만원까지 8단계로 세분화했다.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