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3 트럼프 vs 바이든

뉴스핌

[바이든시대] 바이든, 매직넘버 확보…46대 대통령 당선

  • 기사입력 : 2020-11-08 01:41:00
  • 최종수정 : 2020-11-08 05:16:50

[뉴욕=뉴스핌] 김민정 특파원 = 7일(현지시간) 미국 민주당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매직넘버' 270명의 선거인단을 넘기면서 대통령 선거에서 승리했다고 CNN과 AP통신 NBC가 일제히 타전했다.

이들 매체는 바이든 전 부통령이 이번 대선의 최대 승부처인 펜실베이니아주에서 승리해 20명의 선거인단을 확보하면서 당선에 필요한 270명 이상의 선거인단을 차지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제치고 미국 46대 대통령에 당선됐다고 판단했다.

앞서 바이든 전 부통령이 253명의 선거인단을 확보한 것으로 본 CNN은 펜실베이니아주에서 승리로 273명의 선거인단을 차지한 것으로 집계하고 있다.

조 바이든 전 부통령.[사진=로이터 뉴스핌]

반면 애리조나주에서도 바이든 전 부통령이 11명의 선거인단을 얻은 것으로 본 AP통신은 현재 그의 선거인단 수를 284명으로 보고 있다.

개표가 99% 진행된 펜실베이니아주에서 바이든 전 부통령은 334만5906표(49.7%)로 331만1448표(49.2%)를 기록한 트럼프 대통령을 앞서고 있다. 개표가 업데이트될 때마다 바이든 전 부통령은 트럼프 대통령과 격차를 벌리고 있다.

99%의 개표율을 기록 중인 펜실베이니아주에서도 바이든 전 부통령은 246만1455표(49.5%)로 트럼프 대통령의 245만4207표(49.3%)를 앞섰다.

애리조나주에서는 90%의 개표가 진행됐는데 이곳에서도 바이든 전 부통령은 162만6943표(49.6%)로 160만6370표(48.9%)를 기록한 트럼프 대통령보다 우세한 상황이다.

mj72284@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