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3 트럼프 vs 바이든

뉴스핌

코로나 확진 트럼프, 바이든과 지지율 10%p 격차

바이든 후보 51%·트럼프 대통령 41% 지지율 여론조사

  • 기사입력 : 2020-10-05 02:41:00
  • 최종수정 : 2020-10-05 06:41:56

[샌프란시스코=뉴스핌]김나래 특파원=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여론조사에서 상대후보인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후보와의 지지율 격차가 10%포인트까지 벌어졌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좌)과 조 바이든 전 부통령 [사진= 로이터 뉴스핌]

4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은 여론조사기관 입소스와 함께 지난 2∼3일 전국 단위의 설문(응답자 1005명)을 진행한 결과 바이든 후보가 51%의 지지율을 기록했으며, 트럼프 대통령은 41%를 기록했다고 보도했다.

이는 바이든 후보가 트럼프 대통령을 10%포인트 앞선 것이다. 이 같은 두 후보의 격차는 그동안 여론 조사 결과보다 약 1~2% 포인트 더 벌어진 것이다.

또 로이터통신은 "트럼프 대통령의 코로나19 확진이 이달 15일로 예정된 대선 토론회에 어떤 영향을 줄지는 아직 알 수 없는 점도 변수"라고 덧붙였다.

ticktock0326@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