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김종인, 소상공인 만나 "국회 과반 차지해 이익 대변하겠다"

[서울=뉴스핌] 이민경 기자 = 9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미래통합당 당사에서 '제21대 총선 소상공인 정책 전달식'이 진행됐다. 이날 자리에 참석한 김종인 미래통합당 총괄선대위원장은 "미래통합당과 미래한국당이 국회 과반 의석을 차지하게 되면 소상공인의 이익을 충분히 대변할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며 지지를 당부했다.

그러면서 "과거에는 소상공인 대표를 비례대표로 모시는 일은 상상도 할 수 없었는데 이번에 최승재 전 소상공인연합회 회장을 비례대표 후보로 영입했기 때문에 국회에 들어와 활동하시면 소상공인의 영역이 확대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소상공인 대표로 참석한 홍종진 소상공인연합회 인천광역회장은 "선거 때마다 소상공인이 이슈가 많이 되는데 지금까지 현장을 제대로 파악하고 분석하고 이야기하는 곳은 없었다"며 "얼마 남지 않은 선거지만 다행히도 이런 자리가 마련돼 현장의 목소리를 전달하려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전달식에는 김 위원장과 홍 회장 외에도 정계 및 소상공인 대표 등이 다수 자리했다.

min1030@newspim.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