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대 남성 오세훈 후보 흉기 습격 시도... 경찰이 제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