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레이디스 코드 “삼시세끼·정법 출연하고파…민낯도 자신”

[서울=뉴스핌] 안재용 기자 = 레이디스 코드가 6년 만에 ‘코드’ 시리즈를 완성시켰다.

레이디스 코드는 10일 서울 마포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새 미니앨범 ‘코드#3 셋 미 프리(CODE #3 SET ME FREE)’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가졌다.

이날 출연하고 싶은 예능에 대한 질문에 주니는 “항상 몇 년째 '정글의 법칙' 프로그램을 언급하고 있다"며 “최근에는 ‘삼시세끼’를 봤는데 탐나더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소정은 “잘 할 것 같다. 요리하는 것도 좋아하고 민낯도 예쁘다. 중요한 포인트가 잘 들어맞는 것 같다”며 “저는 화장을 해야 해서 힘들다. 진하게 메이크업을 하는 뮤지컬에서 인사 드리겠다”고 재치 있게 답했다.

레이디스코드의 새 미니앨범 ‘CODE #3 SET ME FREE’에는 타이틀곡 ‘SET ME FREE’를 포함해 ‘NEW DAY’ ‘NEVER ENDING STORY’ ‘JASMINE’ ‘FEEDBACK(너의 대답은)’까지 총 6곡이 수록됐다.

  

anpro@newspim.com


2019년10월10일 19: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