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돈 걱정 마세요"...VC투자 스타트업에 최대 50억 특별보증

기보, 최대 50억원까지 기술혁신기업에 매칭 특별보증 지원

  • 기사입력 : 2020년07월03일 09:55
  • 최종수정 : 2020년07월03일 09:5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 = 뉴스핌] 박영암 기자 = 벤처캐피탈에서 투자를 유치한 혁신기술기업은 기술보증기금에서 추가로 특별보증을 지원받게됐다. 벤처캐피탈 지분투자와 기보 특별보증까지 합하면 최대 100억원까지 자금을 지원받는 셈이다.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은 벤처캐피탈 지분투자에 보증을 매칭하는 'VC투자매칭 특별보증'을 3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서울 = 뉴스핌] 박영암 기자 = 기술보증기금은 벤처캐피탈에서 투자를 유치한 혁신기술기업에 최대 50억원 규모의 특별보증을 매칭하는 'VC투자매칭 특별보증'을 3일부터 지원한다. [로고=기술보증기금] 2020.07.03 pya8401@newspim.com

'VC투자매칭 특별보증'은 기술혁신기업에 성장초기나 도약단계에 필요한 자금을 지원하기 위해 예비유니콘 특별보증과 함께 벤처 4대강국 실현을 위한 'K-유니콘 프로젝트' 핵심사업중 하나다. 

벤처캐피탈(VC)이 추천한 기업에 기보가 최대 50억원까지 특별보증한다. 민간VC에서 투자를 유치해 성장 가능성이 검증된 기술혁신기업을 공공기관인 기보가 함께 지원해 글로벌 유니콘기업(기업가치 1조원 이상인 비상장 스타트업)으로 성장할 수 있게 지원하는 민관 협업 프로젝트다.

이를 위해 기보는 우수 민간 벤처캐피탈 60여개사로 구성된 '기보VC파트너스'를 구성해서 이들로부터 투자한 기술혁신기업을 추천받을 예정이다. 그런 다음 대출형과 투자형 2가지 방식으로 이들 기업에 보증을 제공한다.

먼저 대출형의 경우 VC파트너스가 추천한 비상장 중소기업(최근 6개월 이내 20억원 이상 투자 유치)에 대해  최대 50억원의 보증을 제공한다. 동시에 ▲보증비율 상향(85→95%) ▲고정보증료 1%(보통 1.2%) ▲20억원 이내에서는 투자금액 또는 추정매출액의 1/2까지 지원(보통 1/4 수준) 등의 조건으로 지원한다.

투자형은 VC파트너스가 운용사인 벤처펀드에서 100% 출자해서 특수목적회사(SPC)를 설립하면 기보가 SPC에 최대 50억원의 특별보증을 지원하는 방식이다. SPC 특별보증에 대해서는 1% 고정보증료를 부과한다.

백경호 기보 이사는 "국내 유망 스타트업들이 글로벌 유니콘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게 예비유니콘 특별보증과 함께 'VC투자매칭 특별보증'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pya84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