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엠디이, 해군사관학교와 '자율주행 무인차량 기술' 적용 연구과제 협약 체결

엠디이, 에이치엔티가 인수한 자율주행차량 전문 기업
해군 사관행도에게 자율주행 기술력 소개‧경험 제공
로봇공학·자율주행 관련 수업 진행…알고리즘 강의 계획.

  • 기사입력 : 2019년10월31일 17:44
  • 최종수정 : 2019년10월31일 17:4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진숙 기자 = 에이치엔티가 최근 인수한 자율주행차량 모빌리티 서비스 개발 전문기업 엠디이(MDE)는 해군사관학교와 함께 '자율주행 무인차량 기술'을 군에 적용하기 위한 연구 과제 협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자율주행 기술을 활용한 '생도 교육'과 '자율주행 무인차량 실증실험' 추진을 위해 이뤄졌다.

엠디이의 자율주행 기술을 체험하는 모습. [사진=엠디이]

'민·군 기술협력사업'에 기반한 이번 협약을 통해 MDE는 해군 사관행도들에게 자율주행 기술력을 소개하고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며, 로봇공학·자율주행 관련 수업 진행 시 초빙 강의와 알고리즘 강의에도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MDE는 '자율주행 무인차량'을 해군사관학교 내에 도입해 해군 사관생도 상륙 차량과 출퇴근차량, 박물관 및 휴일 관람객 활용 등 해군 업무 효율성 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MDE는 지난 6월 경남 창원 해군사관학교에서 열린 '스마트 네이비 컨퍼런스'에 참여해 자사의 자율주행 차량으로 학교 연병장에서부터 11부두까지 약 2㎞의 구간을 주행하며 뛰어난 기술력을 입증한 바 있다.

지난 9월에는 서울시와 '미래교통 활성화 위한 MOU'를 체결하고, 자율주행과 같은 미래교통 기술개발과 실증지원, 자율주행자동차 관련 규제 혁신 등 다양한 방면에서의 협력을 이어가기로 했다.

MDE 관계자는 "자사의 뛰어난 자율주행 기술력을 해군사관학교와 함께 십분 발휘할 수 있어 매우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자율주행 기술이 얼마나 다양한 분야에 적용할 수 있는지 체감할 수 있는 협력으로, 업무 효율성뿐 아니라 기술적인 면에서도 해군과 함께 노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justic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