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골프

[골프] PGA선수 노승열, 모교 고대에 난치병 돕기 기금 2000만원 기부

  • 기사입력 : 2019년09월11일 09:58
  • 최종수정 : 2019년09월11일 10:3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프로골퍼 노승열이 10일 자신의 모교인 고려대학교 의료원에 희귀 난치병 어린이 돕기 기금 2000만원을 기부했다.

노승열은 2011년부터 고려대학교 의료원에 희귀 난치병 어린이를 위한 치료비를 꾸준히 기부하고 있으며, 군 복무중인 지난 2019년 1월에는 강원도 고성군에 위치한 인흥초등학교 학생들을 위해 통학차량을 기증하기도 했다. 또한 지난 4월에도 고향 강원도 산불 피해 주민을 위해 3000만원을 기부했다.

노승열이 난치병을 위한 기금을 기부, 또 선행을 실천했다. [사진= 스포티즌]

노승열은 "항상 제가 받은 많은 사랑을 어떤 방식으로든 돌려 드려야 한다고 생각하고 있다. 난치병 환아들에게 작게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서 진심으로 기쁘게 생각한다. 아이들이 건강하게 자라 씩씩하게 뛰어 놀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약 2년여간 국방의 의무를 충실히 수행하고 지난 8월 건강한 모습으로 전역한 노승열은 2016년에 1억원 이상 기부를 한 고객기부자 클럽인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입되었을 정도로 꾸준한 선행을 해온 스포츠 스타로 유명하다.

노승열은 2019~2020 시즌 PGA투어 복귀를 앞두고 있으며 오는 19일부터 22일까지 인천 베어즈 베스트 청라 골프클럽에서 열리는 ‘제35회 신한동해오픈’에 출전하여 오랜만에 공식 대회에 출전할 예정이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