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정치

[영상] 당청 “日 수출규제, 단호하게 대처…우리 경제 체질 바꾸는 계기될 것”

  • 기사입력 : 2019년07월16일 18:59
  • 최종수정 : 2019년07월16일 18:5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안재용 기자 =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를 두고 당청이 만나 일본 정부가 부당한 조치를 철회하지 않는 이상 단호히 대처하겠다고 입을 모았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6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일본 경제보복대책 당청 연석회의에서 “일본의 비정상적인 경제보복이 거세지는 상황”이라며 “당청은 이번 일을 반드시 극복하고 우리 경제를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되도록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은 이에 “일본 정부가 부당한 조치를 즉각 중단하고 우리의 외교적 노력에 동참하지 않을 경우, 수출규제 조치를 철회할 때까지 단호히 대처하겠다”고 화답했다.

정 실장은 그러면서 “일본 정부의 일방적인 무역규제 조치는 양국이 함께 추구하는 세계 자유무역 원칙에도 근본적으로 배치된다”며 “지난 2주간 그들의 주장에는 일관성도 없다”고 비판했다.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 또한 “상황이 매우 엄중하다”며 “정부는 우리 기업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외교적인 노력을 통해 조속히 해결하려고 전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부연했다.

그는 “사태가 장기화되는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이에 대한 대비책도 마련하고 있다”며 “이번 일을 계기로 우리 경제의 체질을 바꾸고 한 단계 더 도약시키는 계기로 삼겠다”고 다짐했다.

 

anp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