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글로벌정치

美 국무부 "한미일 관계 강화 위해 모든 일 하겠다"

  • 기사입력 : 2019년07월12일 07:26
  • 최종수정 : 2019년07월12일 07:2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 미국 국무부가 한미일 3개국의 관계 강화를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일을 하겠다고 11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날 모건 오테이거스 국무부 대변인은 미국, 한국, 일본의 관계는 세계에서 가장 가까운 관계라면서 미국은 "3개국 사이 그리고 3개국 모두"의 관계를 강화하기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일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최근 한일 관계는 일본의 반도체 소재 품목에 대한 대(對)한국 수출 규제 강화 조치로 악화일로를 걷고 있다.

오테이거스 대변인의 언급은 이같은 한일 관계를 배경에 두고 나온 것이다. 그동안 국무부가 밝혀왔던 '한미일 3국간 협력 강화에 전념'이라는 원론적 수준보다 한 발 더 나아간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온다.

모건 오테이거스 미국 국무부 대변인 [사진= 미국 국무부 홈페이지 게재 영상 갈무리]

 

 

bernard02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