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은행

신보, 투자유치 플랫폼 '유커넥트' 출범...1000여개 기업 참여

투자유치금액 3000억원으로 확대

  • 기사입력 : 2019년07월02일 15:10
  • 최종수정 : 2019년07월02일 15:1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진호 기자 = 신용보증기금은 2일 서울 마포구 서울창업허브에서 민간투자유치 플랫폼인 ‘U-CONNECT’(유커넥트)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대구혁신도시에 위치한 신용보증기금 본사.


이번 행사에는 정성인 한국벤처캐피탈 협회장, 성기홍 한국성장금융 대표이사, 벤처캐피탈(VC) 및 액셀러레이터(AC)를 비롯한 투자 유관기관 관계자 등 총 200여명이 참석했다.

유커넥트는 민간투자유치 활성화를 위해 기술력과 창의력이 우수한 혁신스타트업과 민간투자자를 쉽고 빠르게 연결해주는 투자유치 플랫폼이다. VC, AC 등 100여개의 파트너사가 함께 할 예정이다.

유커넥트 출범에 따라 이달 8일까지 110개 기업의 IR이 진행될 예정이다. 또 연말까지 총 30회, 300개 기업의 IR을 개최할 계획이다.

오는 2021년에는 연간 IR 100회, 참여기업 1000개, 투자유치금액 3000억원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신보는 연말까지 온라인 플랫폼을 구축해 온라인을 통한 IR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윤대희 신보 이사장은 “유커넥트가 혁신스타트업을 유니콘기업으로 성장시키는 밑거름이 될 수 있도록 정착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rpl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