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나 혼자 산다' 남궁민, 헬스장 허세 폭발…'몸짱 자부심' 회복할까

  • 기사입력 : 2019년06월14일 15:49
  • 최종수정 : 2019년06월14일 15:4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남궁민이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헬스장 허세를 제대로 보여준다.

14일 방송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오랜만에 헬스장을 찾은 남궁민이 헬스장 신입과 대결을 펼친다. 그는 예상치 못한 굴욕을 연달아 맛보며 시청자들에게 큰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이날 남궁민은 운동 능력 평가 겸 본격적으로 운동을 다시 시작하기 위해 헬스장을 찾는다. 한동안 운동을 쉰 그가 "어떤 운동을 다시 하는 게 좋겠냐"고 의기양양하게 묻자 헬스장 관장은 팔굽혀 펴기를 제안, 첫 순간부터 모욕(?)을 당하며 험난한 시간을 예고한다.

이내 남궁민은 뒷짐을 지며 자신의 남달랐던 헬스 실력을 자랑, 운동 자부심을 어필한다. 즉석에서 펼쳐진 2개월차 신입과 데드리프트(Deadlift) 대결 전, 150㎏까지 성공했던 전성기를 과시하며 공허한 허세를 부린다. 이에 과연 그가 과거의 영광을 재현할 수 있을지 기대가 쏠리고 있다.

그런가 하면 머지 않아 현실을 자각한 그는 급기야 짠내 나는 태클마저 저지르며 대폭소를 유발한다. 팔굽혀 펴기 대결에 앞서 관장에게 "반드시 파울을 잡아내 달라"고 부탁하는가 하면 괜스레 신입회원의 자세를 꼬집으며 어깃장을 놨다는 후문이다.

한편, 남궁민의 일상은 14일 밤 11시10분 방송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