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미스트롯’ 송가인, 국제농업박람회 홍보대사 위촉

  • 기사입력 : 2019년06월13일 08:53
  • 최종수정 : 2019년06월13일 08:5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무안=뉴스핌] 지영봉 기자 = 국제농업박람회는 12일 최근 인기 트로트 가수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송가인을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송가인은 최근 TV조선 ‘미스트롯’ 프로그램에서 최종 우승자인 ‘미스트롯 진(眞)’으로 선정되며 인지도를 확보, 전 국민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국제농업박람회는 인지도 높은 홍보대사를 위촉해 박람회 홍보활동 및 관람객 유치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김영록 전남지사가 가수 송가인 씨에게 홍보대사 위촉장을 수여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지영봉 기자]

올해 국내외 관람객 45만명 유치를 목표로 준비하고 있는 국제농업박람회는 ‘농업이 세상을 바꾼다’는 주제 하에 ‘미래를 꿈꾸는 농업, 여성이 바꾸는 세상’이라는 부제로 진행된다.

도는 당찬 송가인의 브랜드 이미지가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인과 함께 하려는 ‘2019국제농업박람회’ 홍보 콘셉트와 맞아떨어져 홍보대사로 위촉하게 됐다.

송가인은 이날 위촉식을 시작으로 ‘2019국제농업박람회’ TV, 라디오, 신문 광고를 포함한 모든 매체 광고는 물론 오는 10월 17일 개막식 현장 축하공연 기획 등 박람회 성공 개최를 위한 홍보활동에 적극 참여하게 된다.

송가인은 이날 위촉식에서 “전남을 대표하는 국제행사 홍보대사로 위촉돼 감회가 남다르다”며 “국제농업박람회 성공 개최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영록 도지사는 “송가인 씨의 당찬 이미지가 미래농업을 이끌어나가려 고군분투하는 청년과 여성 농업인의 모습과 많이 닮아 있다”며 “송가인 씨를 통해 많은 이들이 국제농업박람회를 찾고, 농업에 대해 폭넓게 알아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다가오는 10월 17일부터 27일까지 전라남도농업기술원 일원에서 펼쳐지는 2019국제농업박람회는 국내외 45만 관람객을 목표로 하고 있다.

올 행사는 20개 나라 380개 기관, 단체, 기업이 참여할 예정이다.

yb258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