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일본

닛산, 엘그란드·무라노 9만대 리콜...브레이크 결함

  • 기사입력 : 2019년05월23일 15:22
  • 최종수정 : 2019년05월23일 15:3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오영상 전문기자 = 닛산자동차는 23일, 브레이크 결함을 이유로 미니밴 ‘엘그란드’와 SUV ‘무라노’ 2개 차종 합계 9만222대를 리콜한다고 발표했다.

지지통신에 따르면 리콜 대상은 2008년 9월~2015년 7월 생산된 엘그란드와 무라노이며, 지정 외 브레이크 오일을 사용한 경우 브레이크 장치에 결함이 발생해 제동 거리가 길어질 우려가 있다.

일본 국토교통성은 지정 외 브레이크 오일을 사용하면 유압을 제어하는 밸브의 움직임이 나빠져 운전자가 브레이크 페달을 밟았을 때 제동이 잘 되지 않는다고 느끼는 경우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러한 결함을 이유로 지금까지 국토교통성에 131건의 신고가 접수됐다.

무라노는 2008년부터 한국닛산을 통해 국내에서도 판매된 차량이다. 엘그란드는 판매되지 않았다.

닛산 미니밴 엘그란드 [사진=닛산홈페이지]

 

goldendo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