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강성훈 팬들, 후배 아이돌 외모비하 사과 요구 "여전히 강성훈 지지…조속한 사과해야"

  • 기사입력 : 2019년05월13일 14:54
  • 최종수정 : 2019년05월13일 14:5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젝스키스 출신 강성훈의 팬들이 후배 아이돌 외모를 비하한 논란과 관련해 조속한 사과를 요구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디시인사이드 강성훈 갤러리 회원들은 13일 '공식 사과 촉구 성명문'을 통해 강성훈에게 사과를 촉구했다.

[사진=디시인사이드 강성훈 갤러리]

강성훈 팬들은 "최근 공개된 강성훈의 영상을 접하고 참담한 심정을 금할 길이 없다"며 "가요계의 대선배로서 해서는 안 되는 만행을 저질렀다"고 적었다.

이어 "해당 영상에서 강성훈은 아이돌들의 외모에 대해 조롱과 비하가 섞인 발언을 하면서 그들의 인격과 명예를 훼손했다"면서 "그동안 많은 사건이 있었음에도 여전히 그를 응원하고 지지하는 만큼 조속한 사과를 강력히 촉구한다"고 입장을 표명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영상 캡처]

앞서 지난 12일 온라인상에는 '강성훈 망언'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 속 그는 팬들과 대화를 나누며 "요즘 아이돌 더럽게 못생겼다. 연예인이 좀 괜찮게 생겨야 되는 것 아니냐"며 "난 제작하면 얼굴 보고 뽑을 거다"고 말해 논란을 빚었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