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2019광주세계수영대회, 입장권 단체구매 잇따라 '방긋'

전남도 1억원, 국민은행 1억2000만원, 전남농협 3000만원 등

  • 기사입력 : 2019년05월10일 17:59
  • 최종수정 : 2019년05월10일 17:5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광주=뉴스핌] 지영봉 기자 =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입장권 단체구매가 늘고 있어 행사 주최 측 관계자들이 미소를 짓고 있다.

광주광역시와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조직위원회는 10일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전라남도와 1억원 상당의 입장권 구입에 따른 증서 전달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용섭 시장, 김영록 전남도지사, 이병훈 광주시 문화경제부시장, 조영택 대회 조직위 사무총장, 김명원 전남도 관광문화체육실장 등이 참석했다.

광주광역시와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조직위원회가 10일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전라남도와 1억원 상당의 입장권 구입 증서를 전달하고 고마워 하고 있다.[사진=광주시 ]

이 자리에서 이용섭 시장은 “전남도에서 입장권 구매는 물론 대회 조직위에 10명 규모의 인력 파견, 식음료·숙박 안전을 위한 20명 규모의 검식반 지원, 여수 오픈워터경기를 위한 재정 및 인력 지원, 광주와 전남을 연계하는 여행상품 개발, 투어버스 운영 등을 약속했다”며 “대회의 성공과 광주·전남 상생발전을 위한 사업을 지원해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영록 지사는 “광주와 전남은 본디 한 뿌리이고, 여수에서도 경기가 개최되는 만큼 광주·전남이 공동 주관하는 대회라는 생각을 갖고 지원하고 있다”며 “22개 시·군에서도 뜻을 모으는 등 전남도와는 별도로 단체구매를 할 준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오후에는 시청 3층 접견실에서 국민은행 1억2000만원 농협은행 3000만원 상당의 구매증서 전달식을 가졌다.   

이처럼 전남도와 국민은행, 농협 등 입장권 단체구매가 이어지면서 입장권 판매액은 현재 14억6000만원을 기록하고 있다.

입장권은 지난 1월 온라인으로 판매를 시작했으며, 4월부터는 오프라인 판매에 돌입했다. 오프라인 판매처는 조직위원회와 광주시청 메인발권센터를 비롯해 KTX 서울역, 용산역, 광주송정역 등 전국 주요 20개 KTX철도역에서 누구나 손쉽게 구매가 가능하다. 

yb258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