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전남

전남 담양군, 메타프로방스 실시계획 인가 '무효소송' 2심 승소

  • 기사입력 : 2019년04월20일 11:15
  • 최종수정 : 2019년04월20일 11:1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담양=뉴스핌] 지영봉 기자 = 전라남도 담양 메타세쿼이아 전통놀이마당 유원지 조성사업 2단계 '담양 메타프로방스 조성사업' 구역의 편입토지의 한 소유자가 '담양군수와 사업시행자'를 상대로 제기한 실시계획인가 무효확인소송 항소심에서 담양군이 승소했다.

20일 담양군에 따르면 원고는 ‘담양군의 실시계획 재인가 처분은 무효‘라며 소를 제기해 지난 2018년 8월 16일 광주지방법원의 ’원고의 청구 기각’ 판결에 대해 불복해 항소했으나, 2심 재판부인 광주고등법원 제1행정부는 18일 원고 기각 판결을 내렸다.

담양군 메타프로방스 조성사업지구 [사진=담양군 ]

이번 판결로 사업정상화의 발판을 마련한 사업시행자는 편입토지에 대해 "원만한 협의 또는 수용"을 통해 토지를 확보해 추진하지 못했던 세부사업을 조속히 완료한다는 입장이다.

한편 담양군 관계자는 “가장 합리적인 방법은 더 이상 불필요한 소송은 그만하고, 사업시행자와 원고가 서로 원만한 합의를 하는 것이 최선일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군은 이번 판결로 메타프로방스 조성사업에 박차를 가할 수 있게 됨에 따라 사업이 완료되면, "문화적‧경제적으로 다양한 공익적 가치를 창출하는 랜드마크"로 자리 잡을 것으로 내다 보고 있다.

 

yb258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