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연예

[영상] ‘음원킹’ 정승환, BTS와 경쟁에 “함께 할동해 감사해”

  • 기사입력 : 2019년04월18일 19:18
  • 최종수정 : 2019년04월18일 19:1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안재용 기자 = 발라드 음원강자 가수 정승환이 컴백했다. 정승환은 18일 오후 서울 용산구 언더스테이지에서 두 번째 미니음반 ‘안녕, 나의 우주’ 쇼케이스를 열고 타이틀곡 ‘우주선’ 무대를 선보였다.

이번 타이틀곡 ‘우주선’은 ‘그대’를 찾아가는 여정을 우주선이라는 소재에 빗댔으며, 홀로 여행하는 우주선의 이미지를 위해 백그라운드 보컬의 사용을 최소화한 곡이다.

정승환은 매번 발매하는 곡마다 음원차트 상위권을 차지했다. 하지만 이번 달엔 방탄소년단, 트와이스와 컴백 시기가 겹쳤다. 더욱 치열한 음원차트 경쟁이 예상되는 이유다.

이에 대해 정승환은 “개인적으로 그 분들의 팬인 입장에서, 활동이 겹친다는 것만으로도 기분이 색다르다. 걱정이 되는 것도 분명 있지만, 함께 활동할 수 있다는 것에 감사한다. 그 와중에도 저를 찾아주시는 분이 계시다면 뿌듯함이 배가 될 것 같다”고 솔직한 마음을 얘기했다.

정승환의 두 번째 미니앨범 ‘안녕, 나의 우주(Dear, My Universe)’에는 타이틀곡 ‘우주선’을 비롯해 ‘안녕, 나의 우주’ ‘네가 온다’ ‘믿어’ ‘자꾸만 반대로 돼’ ‘뒷모습’ ‘옥련동’까지 총 7곡이 수록됐다. 18일 오후 6시 전 음원차트에서 만날 수 있다.

anp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