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제약·바이오

바이오니아, 탈모 완화 기능성화장품 인체적용시험 시작

  • 기사입력 : 2019년04월16일 13:59
  • 최종수정 : 2019년04월16일 13:5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김근희 기자 = 바이오니아는 탈모 증상을 완화하는 기능성화장품의 인체적용시험을 시작한다고 16일 발표했다.

회사는 최근 임상시험심사위원회(IRB)로부터 '리보핵산 간섭(RNAi)' 치료제 원천기술을 이용해 발굴한 탈모 완화 후보물질에 대해 인체적용시험 승인을 받았다.

인체적용시험은 이번 주부터 24주간 안드로겐성 탈모증(유전적 탈모)으로 진단된 남녀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바이오니아는 인체적용시험 후 연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기능성화장품 승인을 받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바이오니아가 개발 중인 탈모 완화제는 탈모를 유발하는 물질로 알려진 디하이드로 테스토스테론(DHT)가 달라붙을 안드로겐 수용체(AR)의 생성을 억제한다. 안드로겐 수용체의 양 자체를 줄이는 기전이기 때문에 부작용이 적은 것이 특징이다.

바이오니아는 앞서 사람모근세포를 포함한 2종의 세포를 대상으로 탈모 완화의 효능과 세포 내 전달 용이성, 세포독성 및 면역반응에 대한 안전성을 확인했다. 지난해 11월 국내 특허를 출원했고, 국제화장품원료집(ICID) 등재를 위한 신청을 마쳤다.

바이오니아 관계자는 "앞으로 피부 전달 기술을 이용해 피부 질환 치료제와 기능성 화장품 개발에도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ke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