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정책

LH, 하남감일지구 상업용지 및 주차장용지 공급

상업용지, 의료·판매시설 등 활용 가능

  • 기사입력 : 2019년04월01일 09:50
  • 최종수정 : 2019년04월01일 09:5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경기 하남 감일지구 내 상업용지 3필지(4698㎡) 및 주차장 용지 2필지(1860㎡)를 일반경쟁입찰 방식으로 공급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에 공급하는 상업용지의 필지 당 공급면적은 1102~2374㎡이며 공급예정가격은 3.3㎡당 1940~2120만원 수준이다. 건폐율(전체 대지면적에 대한 건축면적의 비율) 70%, 용적률(전체 대지면적에 대한 건물 연면적의 비율) 400~500%로 최고 층수 6~8층까지 건축이 가능하다.

해당 필지는 건축법상 △제1·2종 근린생활시설 △업무시설(오피스텔은 업무시설 연면적 50% 이하에 한해 가능) △의료시설 △판매시설 △문화 및 집회시설을 비롯한 다양한 용도로 활용이 가능하다. 또 지구 내 상업용지 및 근린생활시설용지 비율이 약 3.6%로 타 수도권 지구에 비해 낮아 희소가치가 높다.

주차장 용지는 필지 당 공급면적이 923~937㎡으로 공급예정가격이 3.3㎡당 896~910만원 수준이다. 건폐율 80%, 용적률 200%로 최고 층수 4층까지 건축이 가능하다.

주차전용건축물 건축 시 용적률의 30% 미만 범위에서 건축법상 제1·2종 근린생활시설, 운동시설, 업무시설(오피스텔 제외)을 복합적으로 설치할 수 있다.

하남 감일지구 위치도 자료=LH]

하남 감일지구는 하남시 감일동, 감이동 일원에 위치한 면적 168만7000㎡, 수용인구 3만2000명, 건설가구수 1만3000가구 규모의 공공주택지구다. 위례신도시와 미사강변도시를 비롯한 서울 동남권 개발거점지역의 연결선상에 위치해 있다.

반경 5km 내 중부고속도로와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가 있고 지하철 3호선 연장으로 역사 1개소가 지구 내 신설될 예정이다. 서울~세종 고속도로도 계획돼 있어 수도권 전역뿐만 아니라 지방으로 이동하는 광역교통망도 갖추고 있다.

이번에 공급하는 필지의 입찰신청은 다음달 22일 LH 청약센터에서 이뤄진다. 계약 체결은 다음달 29일~오는 5월 7일 실시될 예정이다. 대금은 2년 유이자 할부조건으로 계약금 10%를 제외한 나머지 중도금을 6개월 단위로 균등 분할납부할 수 있다.

기타 공급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LH청약센터에 게시된 공고를 참고하거나 LH 하남사업본부 판매부로 문의하면 된다.

LH 관계자는 “최근 근린생활시설용지 10필지가 성황리에 매각이 완료됐다”며 “이번에 공급하는 상업용지 및 주차장용지 또한 실수요자와 투자자들의 상당한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sungs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