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인천공항 입국장 면세점 사업자에 SM·엔타스 2곳 선정

SM면세점, 1터미널에 입국장 면세점 열어
엔타스듀티프리, 2터미널 입국장 면세점 담당
5월31일 공식 오픈…600달러까지 구매

  • 기사입력 : 2019년03월29일 16:26
  • 최종수정 : 2019년03월29일 16:2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세종=뉴스핌] 한태희 기자 = 인천공항 입국장 면세점 사업자로 SM면세점과 엔타스듀티프리가 선정됐다.

보세판매장특허심사위원회(특허심사위원회)는 29일 인천 중구에 있는 인천국제공항공사 인재개발원에서 인천공항 1터미널과 2터미널 입국장 면세점 사업자를 발표했다.

특허심사위원회는 먼저 SM면세점을 1터미널 입국장 면세점 사업자로 선정했다. 또 엔타스듀티프리를 2터미널 입국장 면세자 사업자로 정했다.

이에 앞서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인천공항 1·2터미널 입국장 면세점 사업자 후보로 SM면세점과 엔타스듀티프리를 복수로 선정해 관세청에 통보했다. 최종 선정 결과에서도 SM면세점과 엔타스듀티프리가 사이좋게 입국장 면세점을 나눠 가진 셈이다.

인천국제공항에 들어서는 입국장 면세점[사진=인천국제공항공사]

SM면세점과 엔타스듀티프리는 앞으로 2달 동안 준비 기간을 거쳐 오는 5월31일 정식으로 입국장 면세점을 연다. SM면세점은 1터미널 동편과 서편에 각각 입국장 면세점을 연다. 엔타스듀티프리는 2터미널 입국장 중앙에 면세점을 연다.

입국장 면세점 구매 한도는 내외국인 구분없이 600달러다. 입국장 면세점에서는 담배와 과일, 축산가공품 등 검역 대상 물품을 제외한 향수와 화장품 등을 판매한다.

한편 정부는 여행객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인천공항에 국내 처음으로 입국장 면세점을 도입하기로 한 바 있다.

 

ac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