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박지원 "최선희 발언, 북미간 샅바싸움 본격화 예고편"

  • 기사입력 : 2019년03월15일 17:22
  • 최종수정 : 2019년03월15일 17:2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이서영 수습기자 =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은 15일 오후 자신의 SNS를 통해 “북미간에 샅바싸움이 본격화되고 있다”며 북미간 판세 흐름 변화를 경고했다.

최선희 북한 외무성 부상은 15일 긴급 간담회를 통해 “미국이 미사일 발사 중단과 핵 실험 중단처럼 북한이 취한 변화에 상응하는 조치를 취하지 않는다면 타협하거나 대화를 계속할 생각이 없다”고 밝힌 바 있다.

[서울=뉴스핌] 이서영 수습기자 =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이 최선희 외무상이 비핵화 협상 중단을 고려중이라는 말에 대한 자신의 의견을 SNS 상에서 피력하고 있다. 2019.03.15 jellyfish@newspim.com

박 의원은 이에 대해 “최근 트럼프 폼페이오 볼턴 비건의 발언에 대한 반박, 역습으로 보인다”고 해석했다.

그러면서 “결국 비핵화는 톱다운식 정상회담으로 이뤄진다”며 “문재인 김정은 트럼프 3박자가 필요하다”는 말로 문재인 대통령의 역할론을 촉구했다.

 jellyfi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