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방·안보

軍, 최악의 미세먼지에 공기청정기 보급 시작…“6만대 보급 예정”

軍, 지난해 육군에 1400대 보급…4월 말까지 전군 설치 완료
공군→육군‧국직부대→해군→해병대 순차 보급
軍 “장병 병영 보건여건 개선 위한 조치 지속할 것”

  • 기사입력 : 2019년03월08일 16:58
  • 최종수정 : 2019년03월08일 16:5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하수영 기자 = ‘사상 최악’이라고 할 만큼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국방부는 전 군을 대상으로 병영생활관 내 공기청정기 보급을 시작했다.

국방부 관계자는 8일 “미세먼지로부터 장병들의 건강을 보호하고 전투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오늘부터 공기청정기를 보급하기 시작했다”고 밝혔다.

8일 공군항공안전단 소속 장병들이 병영생활관에 보급된 공기청정기를 개봉하고 있다. [사진=공군]

앞서 국방부는 지난해 육군훈련소 병영생활관을 대상으로 공기청정기 1400대를 보급한 바 있다.

올해는 4월 말까지 육‧해‧공군 및 해병대 병영생활관 등 전 군을 대상으로 총 6만여 대의 공기청정기를 설치 완료할 예정이라는 것이 국방부의 입장이다.

국방부에 따르면 이날 공군 제1방공유도탄여단과 공군항공안전단 등 공군 부대에 공기청정기를 보급한 것을 시작으로 오는 11일부터는 육군과 국방부 직할부대, 27일부터는 해군, 29일부터는 해병대에도 보급을 시작할 예정이다.

국방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장병 병영 보건여건 개선을 위해 추가 설치가 요구되는 시설을 확인해서 조치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suyoung071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