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글로벌경제

비트코인, 7% 이상 급락하며 1년 만에 최저치 근접

  • 기사입력 : 2018년11월30일 20:40
  • 최종수정 : 2018년12월01일 09:3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런던 로이터=뉴스핌] 김선미 기자 = 비트코인이 30일 7% 이상 급락하며 1년 만에 최저치를 향하고 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이날 3920.35달러까지 내리며, 지난 23일 기록한 1년 만에 저점인 3474.73달러를 가시권에 두고 있다.

이더리움과 XRP 등 다른 가상화폐도 모두 하락했다.

미국 금융당국의 규제가 강화되고 비트코인 선물 거래 백트(Bakkt) 출시가 내년 1월로 미뤄지면서 최근 가상화폐가 급격한 하방 압력을 받고 있다.

 

비트코인 이미지[사진=로이터 뉴스핌]

go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