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축구

[EPL] 손흥민, 토트넘 주급 ‘TOP3’…‘일주일에 2억원 받는다’

  • 기사입력 : 2018년11월14일 10:02
  • 최종수정 : 2018년11월14일 10:0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김태훈 인턴기자 = 영국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에서 활약하는 손흥민의 연봉이 공개됐다.

영국 매체 HITC는 각 종목 선수의 연봉을 공개하는 ‘스포트랙(Spotrac)’을 인용해 토트넘 훗스퍼 선수들의 주급을 보도했다.

HITC는 “토트넘 내에 10만파운드(1억5000만원) 이상 주급을 받는 선수는 해리 케인, 델레 알리, 손흥민, 에릭 라멜라, 얀 베르통언, 위고 요리스 6명 뿐이다”고 전했다.

시즌 1, 2호골을 작성한 손흥민이 세리머니를 펼쳐 보이는 모습. [사진= 로이터 뉴스핌]

매체에 따르면 손흥민은 728만파운드(약 106억6000만원)를 연봉으로 받는다. 주급 체계인 영국에서 손흥민의 주급은 14만파운드(약 2억원)다. 이는 토트넘 내에서 고액 연봉자에 속한다.

토트넘 내 최고 주급은 해리 케인으로 20만파운드(약 2억9000만원)다. 최근 재계약을 체결한 알리는 15만파운드(약 2억2000만원)로 알려졌다.

알리를 포함한 토트넘 내 10만 파운드 이상 주급자는 총 6명, 손흥민은 케인과 알리에 이어 팀 내에서 세 번째로 높은 주급을 받고 있는 셈이다.

손흥민에 이어 에릭 라멜라와 얀 베르통언, 위고 요리스는 10만파운드(1억5000만원) 정도로 알려졌다.

올 시즌을 앞두고 토트넘과 2023년까지 재계약을 체결한 손흥민은 대폭 인상된 연봉으로도 팀의 핵심 선수임을 증명했다.

taehun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