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서울시

[영상] 전기·물 끊긴지 5일째...수협 오늘 최후통첩, 버티는 구 노량진시장 상인들

  • 기사입력 : 2018년11월09일 16:45
  • 최종수정 : 2018년11월09일 16:4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홍형곤 영상기자 = 수협은 구 노량진 수산시장 상인들에게 오늘(9일) 오후 5시 신시장 이전 신청 접수를 마감할 예정이라고 최후통첩을 했다. 수협이 새로 지은 건물로 구시장 상인들이 옮기길 바라고 있지만 일부 상인들이 권리금이나 임대료 문제 때문에 격렬하게 반대를 하고 있다.

5일 째 물과 전기가 끊긴 구 노량진 수산시장에서 상인들이 별도 발전기를 돌리며 촛불을 켜고 장사를 이어 나가고 있다.

honghg092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