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화학

김창범 한화케미칼 부회장 "협력사 경쟁력 강화 적극 지원"

"대기업과 협력사 함께 성장하는 상생 생태계 조성 앞장"

  • 기사입력 : 2018년11월09일 10:32
  • 최종수정 : 2018년11월09일 10:3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유수진 기자 = "에너지 관리는 제조업의 핵심 역량입니다. 한화케미칼은 협력사가 최고의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힘을 보탤 것 입니다." 

김창범 한화케미칼 부회장은 지난 8일 오후 경남 거제에서 '에너지 상생 간담회'를 열고, "상생의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대기업과 협력사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상생 생태계 조성에 앞장서겠다"며 "협력사의 목소리에 더욱 귀를 기울일 것"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김창범 한화케미칼 부회장은 지난 8일 오후 경남 거제에서 에너지 상생 간담회를 열고, "상생의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대기업과 협력사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상생 생태계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사진=한화케미칼]

9일 한화케미칼에 따르면, 김 부회장은 전날 경남 거제에 위치한 한화 벨버디어 리조트에 15개 협력사의 대표이사를 초청, 에너지 상생 간담회를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 김 부회장은 협력사들이 최고의 경쟁력을 갖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번 행사는 한국에너지공단과 함께 하는 '에너지 동행사업'의 일환으로, 협력사의 에너지 절감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앞서 한화케미칼은 지난 8월부터 에너지 컨설팅 전문 기관과 함께 협력사의 생산설비와 에너지 현황을 다각적으로 진단, 개선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한화케미칼은 현장 진단 후 개선 방안이 도출되면 설비 투자에 필요한 자금 일부를 지원하는 자체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3개월 간의 컨설팅을 마친 3개 협력사가 진단 결과에 대해 공유했다. 참석자들은 각 사의 에너지 사용 현황과 문제점, 개선 방안, 개선 시 예상효과 등에 대해 열띤 토론을 벌였다.

컨설팅을 받은 티앤에프 머트리얼즈㈜의 현명철 대표는 "에너지 경영에 대한 중요성을 깨달았다"며 "개선사항을 반영한다면 원가절감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한화케미칼은 아직 참여하지 않은 다른 협력사도 적극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한화케미칼은 지난 해 사내에 '공정거래 및 상생협력 강화위원회'를 조직, 불공정 거래 근절과 상생 협력에 힘을 쏟고 있다. 또한 협력사 결제조건 개선, 기술 개발 협력 등의 다양한 분야에 실질적인 지원을 추진하며 협력사와의 상생을 지속적으로 도모해 오고 있다.

 

uss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