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사회 > 노동

[주 52시간 백태] 저녁 삶 생긴 직장인…취미 생활에 지갑 열었다

  • 기사입력 : 2018년07월12일 16:26
  • 최종수정 : 2018년07월12일 16:2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박준호 기자 = 서울 중구 한 대기업에서 근무하는 유홍규(34)씨는 지난달부터 저녁 7시가 되면 ‘홈 헤어컷’ 강좌를 들으러 백화점 문화센터를 찾는다. 유씨가 다니는 회사는 오후 6시가 되면 PC가 자동으로 꺼지는 PC오프제를 도입했다.

멋내기를 좋아해 헤어스타일에도 관심이 많은 그는 마침 회사 옆 백화점에 관련 강좌가 개설된 것을 보고 이참에 직접 스타일링을 배워보기로 했다.

유씨는 “평일에도 여유롭게 나를 위한 무언가를 배울 수 있는 기회가 생겨 만족스럽다”며 “혹시나 기술을 살려 은퇴 후 작은 미용실을 하나 차릴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있다”고 말했다.

경기도 성남의 한 중견기업에 근무하는 민정아(29·여)씨도 사내 컬러링북 동호회에 가입했다. 6시가 되면 퇴근 후 직장 동료끼리 회사 앞 카페로 모인다.

취미로 시작했지만 흥미가 붙으면서 작은 갤러리 카페를 대여해 동료들과 전시회를 열겠다는 소박한 목표도 생겼다. 점심시간 색연필이나 라이너 등 색칠도구를 쇼핑하는 것도 삶의 활력소가 됐다.

이달부터 주 52시간 근무제가 본격적으로 시행되면서 퇴근 후 여유로워진 저녁시간을 활용해 취미나 자기 계발에 나선 직장인들이 늘고 있다. 취미에 대한 관심이 부쩍 늘면서 이와 관련된 물품을 구매하는 수요도 급증하는 추세다.

12일 온라인쇼핑몰 티몬에 따르면 주 52시간 근무제가 시작된 이달 1일부터 열흘 간 필라테스와 요가 수업 이용권 매출이 전년 동기대비 46% 증가했다. 스트레칭에 필요한 라텍스 밴드, 마사지볼 등 관련 상품 매출도 65% 성장했다.

휘트니스 이용권 상품 [사진=티몬]

김상희 티몬 O2O사업본부장은 “주 52시간 근무제가 열리면서 다양한 취미·여가 활동을 즐기는 사람들이 늘어났다. 덩달아 다양한 취미 도구들의 매출도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같은 기간 위메프에서도 컬러링북, 십자수 등 취미 관련 카테고리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각각 44%, 24% 늘었다. 위메프 관계자는 “어린 시절 추억을 떠올릴 수 있는 컬러링북은 직장인들 사이에서 새로운 취미로 각광받고 있다”고 말했다.

취미 생활로 악기를 배우려는 수요도 늘었다. 옥션에서는 주 52시간 근무제가 본격 도입된 이달 첫 주(7월2일~8일) 젬베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배나 급증했고, 우쿨렐레(52%)·하모니카(157%) 등 쉽게 배울 수 있는 악기도 매출이 껑충 뛰었다.

에누리가격비교에서는 이달 들어 평일 저녁 밤낚시를 즐길 수 있는 낚시용품 매출이 전년대비 24% 늘어났다. 11번가에서도 게이밍 헤드셋 거래액이 61% 신장했다.

지난해부터 불기 시작한 워라밸 열풍에 근무시간 단축이 더해지면서 직장인들이 취미 용품 구매에 적극 나선 것이다. 또한 퇴근 후 직장인을 겨냥한 문화센터 강좌가 늘어난 점도 영향을 미쳤다.

신세계백화점 문화센터 수강 모습 [사진=신세계]

이진영 옥션 리빙레저실장은 “주 52시간 근무제가 본격 시행되면서 2030대 직장인들이 문화센터 수업이나 여가시간에 사용할 취미용품을 온라인몰에서 구매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옥션에서는 문화센터, 원데이 클래스 등을 통한 목공예 강좌가 인기를 끌며 지난달 관련 상품 판매가 767% 급증했다.

실제로 신세계백화점 문화센터는 이달부터 직장인을 겨낭한 강좌 92개를 새롭게 선보였다. ‘바디 밸런스 필라테스’, ‘가정식 이태리 요리’, 몸치 탈출 방송댄스’, ‘직장인 천연비누와 화장품’ 등을 퇴근 시간인 오후 6시 이후에 집중 배치했다. 신세계백화점 아카데미 접수처에 이번 여름학기 강좌 관련 직장인들의 문의도 평소대비 두 배로 늘었다.

롯데백화점도 2030대 직장인 대상 강좌를 지난해보다 150% 늘렸다. 본점에는 ‘워라밸’ 파트를 신설했고, 피트니스 위주였던 저녁 강좌를 재테크·공예·메이크업 등으로 다양화했다.

위메프 관계자는 “작년과 비교해 운동이나 취미 활동을 즐기려는 고객 패턴이 뚜렷해지고 있다”며 “다양한 기획전 등을 통해 앞으로 더욱 다채로운 취미 활동이나 운동 체험 특가상품을 소개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j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