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NEWS > 글로벌

영국 해리 왕자 결혼식 첼리스트 세쿠 카네-메이슨, '클래식 브릿 어워드' 수상

‘BBC 올해의 젊은 뮤지션 대회’ 수상한 최초 흑인 아티스트

  • 기사입력 : 2018년06월15일 11:43
  • 최종수정 : 2018년06월15일 11:4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신유리 인턴기자 = 영국 해리 왕자와 메건 마클의 결혼식 축주를 선보인 첼리스트 세쿠 카네-메이슨이 런던 '클래식 브릿 어워드(The Classic BRIT Awards)'에서 ‘올해의 남성 아티스트상’과 ‘비평가상’을 수상했다고 로이터통신이 14일(현지시각) 보도했다.

지난 13일(현지시각) 런던 로열 앨버트 홀에서 열린 '2018 클래식 브릿 어워드' 시상식에 참석한 첼리스트 세쿠 카네 메이슨. 그는 '올해의 남성 아티스트상'과 '비평가상'을 수상했다.[사진=BT.com]

영국 축음기 협회(BPI)가 주관하는 ‘클래식 브릿 어워드’는 매년 영화와 연극, 텔레비전 및 게임 부문에서 우수한 음반 실적을 보인 클래식 음악 아티스트들에게 상을 수여한다. 수상은 영국 음반산업협회와 음악 산업계 임원들 및 음악가 연합 회원 등의 투표를 바탕으로 결정된다.

올해 19살을 맞은 세쿠 카네-메이슨은 지난 2016년 ‘BBC 올해의 젊은 뮤지션 대회’에서 역사상 처음 우승을 차지한 흑인 음악가다. 그는 지난 5월 19일 열린 해리 왕자와 메건 마클의 결혼식에서 슈베르트의 ‘아베 마리아’와 가브리엘 포레의 ‘꿈을 꾼 후에’ 등의 첼로 연주를 선보이며 전 세계인의 주목을 받기도 했다.

영국 BBC 방송사에 따르면 이날 그는 “이 모든 영광을 그동안 고생해주신 부모님께 바친다”며 수상 소감을 남겼다.

이 밖에도 이번 클래식 브릿 어워드에서는 미국 소프라노 가수 르네 플레밍이 ‘올해의 여성 아티스트상’을 수상했고, 뮤지컬 배우 마이클 보와 알피 보가 베스트 그룹 트로피를 차지했다.

 

[뉴스핌 Newspim] 신유리 인턴기자 (shinyoor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