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대중문화일반

'제국의아이들' 하민우, KMG와 전속계약 체결…김보경·주석·문샤인과 한솥밥

  • 기사입력 : 2018년06월15일 11:36
  • 최종수정 : 2018년06월15일 11:3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그룹 제국의아이들 출신 하민우가 KMG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KMG(코리아 뮤직그룹)는 15일 “당사가 제국의아이들 멤버로 활약했던 하민우와 최근 전속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하민우가 KMG에 새 둥지를 틀었다. [사진=KMG]

이어 “예전부터 하민우의 음악적 기량과 풍부한 잠재력을 눈여겨보고 있었다. 솔로 아티스트로서 새롭게 출발할 하민우가 자신의 음악성을 마음껏 뽐낼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펼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앞서 하민우는 2010년 제국의아이들로 가요계에 데뷔했으며, 뛰어난 댄스 실력은 물론, 보컬과 랩 모두 소화할 수 있는 다재다능한 멤버로 주목을 받았다.

지난해 6월 군 제대 후 올해 1월에는 첫 번째 솔로 미니앨범 ‘더 로쏘(The Rosso)’를 통해 솔로 아티스트로서의 진가를 발휘하기도 했다.

KMG에 새롭게 둥지를 튼 하민우는 아이돌 그룹의 멤버가 아닌 솔로 뮤지션으로서 본인의 뚜렷한 색깔과 스토리가 담긴 음악을 대중 앞에 선보일 계획이다.

하민우를 새롭게 영입한 KMG는 주석, 문샤인, 김보경, 스케줄원, 정한 등 실력파 아티스트들이 소속된 뮤직 레이블이다.

alice0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