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6.13 선택] 민주당 '당선 딱지' 23명..추미애 "집권당으로 더욱 잘 수행할 것"

박원순 서울시장·이재명 경기지사 등 광역단체장 13명
최재성 서울 송파을·김성환 노원병 등 국회의원 10명

  • 기사입력 : 2018년06월13일 23:59
  • 최종수정 : 2018년06월13일 23:5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김범준 기자 = 더불어민주당이 박원순 서울특별시장 등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후보 23명에 '당선 딱지'를 붙였다.

추미애 민주당 대표는 13일 오후 10시께 '파란색 운동화'로 갈아 신고 국회 의원회관 내 개표상황실을 다시 찾아 당선이 확실해진 후보자 상황판에 직접 당선 딱지를 부착했다.

[서울=뉴스핌] 김범준 기자 = 13일 오후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 개표상황실에서 당선이 확실시 된 후보자에 당선 딱지를 붙이고 있다. 2018.06.13. nunc@newspim.com

추 대표는 당초 허태정 대전시장 등 광역단체장 후보 4명과 송갑석 광주 서구갑 등 국회의원 후보 2명에 대해서만 딱지를 붙였지만, 현재 23개까지 늘었다. 오후 11시30분 기준 전국 개표율은 33.3%다.

광역단체장 17곳 중 경북·경남·대구·제주 4곳을 제외한 13곳,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구 12곳 중 경북 김천시와 충북 제천시·단양군 2곳을 제외한 10곳이다.

[서울=뉴스핌] 김범준 기자 =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 내 더불어민주당 개표상황실에 마련된 상황판에 당선이 확실시 된 후보자에 당선 딱지가 붙어 있다. 2018.06.13. nunc@newspim.com

추 대표는 "오늘 승리는 국민 여러분의 승리가 될 것"이라면서 "집권당으로서 평화·경제·민생을 위한 책임감을 지고 더욱 잘 수행해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서울=뉴스핌] 김범준 기자 = 13일 오후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 개표상황실에서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승리 소감을 밝히고 있다. 2018.06.13. nunc@newspim.com
[서울=뉴스핌] 김범준 기자 = 13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관계자들이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 개표상황실에서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승리를 자축하며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있다. 2018.06.13. nunc@newspim.com

 

nunc@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