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가요

빅스 홍빈 "재계약? 멤버들과 함께 하기로 뜻 모았다"

  • 기사입력 : 2018년04월18일 00:00
  • 최종수정 : 2018년04월18일 00: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빅스가 17일 서울 광진구에 위치한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세 번째 정규앨범 '오 드 빅스' 쇼케이스를 가졌다. /이윤청 기자 deepblue@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빅스 홍빈이 다가오는 재계약에 대해 언급했다.

17일 빅스가 서울 광진구 광장동에 위치한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세 번째 정규앨범 ‘오 드 빅스(EAU DE VIXX)’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홍빈은 빅스의 재계약 문제에 대해 “재계약은 제가 계약을 처음 했을 때 나중에도 당연하게 하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요즘 들어 재계약 문제에 대해 멤버들과 이야기를 나눈 적이 있다. 멤버들 생각이 모두 같다. 손잡고 함께 하자는 생각이 크다”고 밝혔다.

홍빈은 “하지만 회사의 의견도 중요하기 때문에, 저희들끼리는 뭉치는 쪽으로 의견을 모았다”고 덧붙였다.

한편 빅스 세 번째 정규앨범 ‘EAU DE VIXX’에는 타이틀곡 ‘향(Scentist)’을 포함해 ‘Odd Sense’ ‘Silence’ ‘My Valentine’ ‘Circle’ ‘Good Day’ ‘Escape’ ‘Trigger’ ‘닮아’ ‘Navy & Shining Gold’ ‘도원경’까지 총 12곡이 수록됐다.

alice0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