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포토 > 사회

[뉴스핌 포토] '댓글 조작' 불꺼진 드루킹 아지트

  • 기사입력 : 2018년04월17일 14:27
  • 최종수정 : 2018년04월17일 14:2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17일 오후 경기도 파주시 문발동의 한 출판사 문이 굳게 잠겨 있다. 파주출판단지 안에 위치한 이곳은 더불어민주당 당원이자 파워블로거 김 모씨(일명 드루킹)이 추천수ㆍ댓글 조작 등을 한 현장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이날 '댓글 조작' 혐의를 받는 파워블로거 김 씨 등 3명을 재판에 넘길 예정이다. 

이번 기소에 적용되는 혐의는 올 1월 평창동계올림픽 관련 기사에 달린 댓글을 조작한 단일 사안에 국한된다.

이밖에 김씨가 지난 대선 등 선거 기간을 포함해 광범위하게 인터넷 여론조작을 했는지, 여권과 연계됐는지 등 의혹에 관한 수사는 경찰이 계속 맡아 진행한다. 

 
 
 
 
 
 

 

yooks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