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LH, 파주운정·세종시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사업자 선정

서희건설, 계룡건설 컨소시엄 선정

  • 기사입력 : 2018년03월30일 09:58
  • 최종수정 : 2018년03월30일 09:5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이동훈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파주운정과 세종시에서 진행할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의 민간사업자(9차) 우선협상자로 서희건설 컨소시엄과 계룡건설 컨소시엄을 선정했다고 30일 밝혔다.

경기도 파주운정 주상복합용지(F-P3BL)는 오피스텔 350실, 아파트 499가구를 짓는다. 세종시 4-1생활권 주상복합용지(H1․H2BL)는 총 536가구를 규모다. 이중 33% 이상을 청년주택으로 공급한다.

이번에 선정된 우선협상대상자는 주택도시기금의 수탁기관인 주택도시보증공사와 사업계획 협의를 거쳐 임대리츠를 설립한다. 기금출자심의 후 사업약정을 맺고 주택건설 인허가 및 착공, 입주자 모집공고 순으로 사업을 진행한다.

 

 

[뉴스핌 Newspim] 이동훈 기자 (leed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